6세조 양경공 良敬公
한양조씨 기록
line

Home - 한양조씨 기록 - 한양조씨 상계도 - 6세조 양경공


6세조 양경공良敬公(휘 연涓, 1374-1429)

공신과 부원군에 우의정까지 오르고도

평생을 겸손․화목․돈후하여 시호도 양경

처음의 이름은 경卿, 자는 여정汝靜⋅여경汝敬. 음보蔭補로 7세에 산원散員이 되고 의영고義盈庫 주부主簿, 군기감軍器監 직장直長을 역임하였다.

 

1386년(우왕 12년) 진사시進士試에 급제, 반궁泮宮(성균관)에 들고 1392년(공양왕 3년) 공조工曹 총랑摠郞을 지냈다. 

외숙인 조선 태조 이성계의 건국을 도와 천우위대장군千牛衛大將軍으로서 별운검別雲劍이 되어 왕을 호위하였다. 


1396년(태조 5년) 과의상장군果毅上將軍에 승진, 이어 중추원中樞院 우승지右承旨, 동지삼군부사同知三軍府事가 되었다. 


1400년(정종 2년) 제2차 왕자의 난에 방원芳遠을 도운 공으로 좌명공신佐命功臣이 되고, 1402년(태종 2년) 우군총제右軍摠制와 도총제都摠制를 거쳐 

좌군총제左軍摠制까지 겸하고 무과武科 회시에 감교관監校官이 되어 33인의 무신을 뽑았다. 

성품이 온순한 문신이면서 상호군上護軍, 판의용순금사사判義勇巡禁司事 등을 거쳐 1410년 길주도吉州道 도안무찰리사都安撫察理使 겸 병마절제사

兵馬節制使 영길주목사領吉州牧使로 모련위毛憐衛의 야인野人을 토벌하여 북방개척에 큰 공을 세웠다.


1413년 공조판서工曹判書, 1417년 한평부원군漢平府院君, 1420년(세종 2년) 의정부議政府 찬성사贊成事, 1426년 우의정右議政에 올랐다. 

국가의 간성이며 왕실의 인친으로 젊은 나이에 뛰어나게 높은 벼슬에 올랐음에도 재산을 늘리지 않았고 남에게 교만함이 없이 늘 겸손 화목 돈후하여 

양경良敬의 시호를 받았다. 

변한국대부인卞韓國大夫人 복산福山 김씨金氏(1374-1455)는 좌참찬左參贊 입견立堅의 따님으로 6자1녀를 낳았으며 묘는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에, 

별묘別廟는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보라동에 있다.

양경공 묘소.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507-1.

양경공 묘소.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507-1.

변한국대부인 묘소.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507-1.

변한국대부인 묘소.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507-1.

양경공 신도비.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507-1.

양경공 신도비.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507-1.

재실 덕은재.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507-1.

재실 덕은재.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덕은리 507-1.

부조묘 보라재.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보라동.

부조묘 보라재.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보라동.